뉴스 > 스포츠

‘시즌 6승’ 산체스 “패스트볼이 좋아 컨트롤과 리듬에 신경 써”

기사입력 2019-05-22 22:09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 안준철 기자
“컨트롤과 투구리듬을 신경쓰면서 던졌다.”
SK와이번스 외국인 에이스 앙헬 산체스가 시즌 6승 고지를 밟았다.
산체스는 22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LG트윈스와의 2019 KBO리그 정규시즌 팀간 5차전에서 선발로 등판해 6이닝 동안 무실점으로 LG타선을 꽁꽁 묶었다. 이날 SK가 2-0으로 이기면서 승리투수가 됐다. 산체스 이후에는 7회부터 서진용-김태훈-하재훈이 각각 1이닝씩 막고 승리를 지켰다.
2019 프로야구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22일 오후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SK 와이번스는 산체스의 6이닝 무실점 호투와 고종욱의 활약에 힘입어 2-0으...
↑ 2019 프로야구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22일 오후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SK 와이번스는 산체스의 6이닝 무실점 호투와 고종욱의 활약에 힘입어 2-0으로 승리했다. SK 염경엽 감독이 산체스와 하이파이브를 나누고 있다. 사진(잠실)=옥영화 기자
이날 산체스는 최고 156km의 강속구를 던졌다. 산체스는 “오늘은 포심이 좋아 경기 초반

부터 컨트롤과 투구리듬을 신경 쓰면서 던졌다. 모든 선발 잘 던지고 있어 개인기록보다 내 역할에 충실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이어 “투구 매카닉과 템포를 꾸준히 유지한다면 좋은 릴리스포인트는 따라온다고 믿고 있다. 다음 경기도 잘 준비하겠다”고 덧붙였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