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2연승 이끈 염경엽 SK 감독 “이재원이 좋은 볼배합, 리드 잘해”

기사입력 2019-05-22 22:01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 안준철 기자
“이재원이 선발 산체스부터 승리조를 잘 리드했다.”
SK와이번스가 2연승으로 다시 달리기 시작했다.
염경엽 감독이 이끄는 SK는 22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LG트윈스와의 경기에서 6이닝 동안 LG타선을 무실점으로 잠재운 앙헬 산체스부터 서진용-김태훈-하재훈 필승조까지 무실점 릴레이를 펼치며 2-0 승리를 거뒀다.
2019 프로야구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22일 오후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SK 와이번스는 산체스의 6이닝 무실점 호투와 고종욱의 활약에 힘입어 2-0으...
↑ 2019 프로야구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22일 오후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SK 와이번스는 산체스의 6이닝 무실점 호투와 고종욱의 활약에 힘입어 2-0으로 승리했다. SK 염경엽 감독이 이재원과 하이파이브를 나누고 있다. 사진(잠실)=옥영화 기자
경기 염경엽 감독은 “포수 이재원이 좋은 볼배합으로 리드를 잘해줬다. 이를 바탕으로 선발 산체스부터 승리조 완벽하게 상대 타선을 잘 막아 승리의 발판 만들 수 있었다”고 칭찬했다. 타격에서는 3안타 1

볼넷, 전타석 출루한 고종욱이 빛났다. 염 감독은 “고종욱이 어제에 이어 좋은 타격감으로 팀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고 덧붙였다. 팬을 생각하는 마음이 강한 염 감독은 “마지막으로 응원해주신 팬들 덕분에 원정 2연승 할 수 있었다.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