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어금니 아빠 살인 현장 검증…주민들 '저런 나쁜 X"

기사입력 2017-10-12 06:50 l 최종수정 2017-10-12 07: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딸의 여중생 친구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는 '어금니 아빠' 이 모 씨의 살인사건 현장 검증이 어제(11일) 이 씨의 거주지에서 진행됐습니다.
시민들은 분노를 감추지 못했습니다.
먼저 신재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어금니 아빠 이 모 씨는 모자를 깊게 눌러쓰고 마스크를 한 채 사건 현장에 도착했습니다.

이 씨는 경찰의 간단한 상황 설명을 들은 뒤,

- "현장검증 실시할 거예요. 현장검증에 동의하시죠?"
- "네네"

사건 현장으로 들어갔습니다.

▶ 스탠딩 : 신재우 / 기자
- "현장검증은 김양이 살해된 곳으로 알려진 이씨의 자택에서 45분가량 비공개로 진행됐습니다."

이곳에서 이 씨는 딸을 시켜 수면제가 든 음료를 김 양에게 마시게 하고, 목을 졸라 살해하는 과정 등을 재연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마지막으로 김 양의 시신이 담긴 트렁크 가방을 차에 싣는 장면까지 재연하고 황급히 떠났습니다.

- "왜 죽이셨어요?"
- "…"
- "피해 여성에게 한 마디 해주세요!"
- "…"

시민들은 분노를 감추지 못했습니다.

▶ 인터뷰 : 이희우 / 서울 망우동
- "인간으로서 이 참담함은 이루 말할 수 없이 마음이 아프네요."

일부 시민들은 욕설을 내뱉기도 했습니다.

(현장음)
- "야 이 XX야!"
- "얼굴을 보여줘라!"

경찰은 추가 조사를 통해 이 씨의 정확한 범행동기를 파악할 방침입니다.

MBN뉴스 신재우입니다.

영상취재 : 안석준 김준모 기자
영상편집 : 이재형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